삼성 iD PET 카드. 사진 삼성카드
삼성 iD PET 카드. 사진 삼성카드

삼성카드가 반려인의 취향 맞춤 혜택에 일상 혜택을 더한 ‘삼성 아이디 펫 카드’(삼성 iD PET 카드)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삼성 아이디 펫 카드’는 동물병원, 반려동물 전용 쇼핑몰, 펫보험 포함 손해보험 등 반려인이 주로 사용하는 업종에서 할인을 제공한다.

동물병원과 반려동물 쇼핑몰에서 이용 시 30% 할인을 전월 이용금액에 따라 월 최대 5만 원까지 제공한다. 할인 대상 반려동물 쇼핑몰은 삼성카드 쇼핑 '반려생활관', 어바웃펫, 하림펫푸드 등이다.

또 펫보험을 포함해 모든 손해보험 결제금액의 10% 할인을 전월 이용금액에 따라 월 최대 1만 원까지 받을 수 있다.

일상 영역에서도 혜택을 제공한다. 삼성페이와 네이버페이, 카카오페이 등 온라인 간편결제 이용 시 5% 할인을 월 최대 1만 원까지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스트리밍 이용료 정기 결제 시 10% 할인을 월 최대 5000원까지 받을 수 있다.

해외 결제금액은 전월 이용금액과 관계없이 1.5% 할인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커피전문점, 편의점에서 건별 1만 원 이상 결제 시 1000원의 할인을 월 5000원 한도로 제공한다.

삼성카드는 ‘삼성 아이디 펫 카드’ 출시와 함께 삼성카드 쇼핑의 ‘반려생활관’을 오픈했다. 반려생활관은 삼성카드 회원만이 이용할 수 있는 쇼핑몰로, 삼성전자 펫 가전 상품 등 반려동물과 반려가족을 위한 상품을 특가로 제공한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국내 최대 반려동물 커뮤니티인 아지냥이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반려인의 취향에 맞춘 ‘삼성 iD PET 카드’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반려인을 위한 차별화된 혜택과 서비스를 지속해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진강 기자 / 빠른 뉴스 정직한 언론 ⓒ펫헬스]

저작권자 © 펫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