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토속어류산업화센터, 내수면 수산식품 개발 추진

경북 토속어류산업화센터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2일까지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2년 경북 식품박람회’에 참가해 새롭게 개발한 펫간식(베스ㆍ블루길)을 선보였다. 사진 경북도
경북 토속어류산업화센터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2일까지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2년 경북 식품박람회’에 참가해 새롭게 개발한 펫간식(베스ㆍ블루길)을 선보였다. 사진 경북도

경북 토속어류산업화센터가 외래 유해어종을 활용한 반려동물 간식 개발에 나서 주목받고 있다.

토속어류산업화센터는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2일까지 3일간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2년 경북 식품박람회’에 새롭게 개발한 펫간식(베스ㆍ블루길)을 비롯한 송어스테이크, 송어그라브락스, 토속어 소스(메기) 등 내수면 수산식품 4종을 선보였다고 5일 밝혔다.

특히 펫간식은 외래 유해어종인 베스, 블루길을 활용한 제품으로 타우린, 비타민E, 오메가-3 등 영양성분이 뛰어나 반려동물에게 건강하고 안전한 영양식으로 만들어졌다.

또한 외래 유해어종인 베스, 블루길을 활용한 펫간식 개발로 유해어종 퇴치에 기여하고 개발 업체에는 재료비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토속어류산업화센터는 지난해 펫간식 ‘멍멍야미’ 등 2종을 개발해 현재 시장 수요조사를 추진하고 있다.

한편, 토속어류산업화센터는 연간 1000톤 이상의 내수면 수산물의 소비층 다양화를 위해 내수면 수산물을 활용한 식품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잠재적 소비층이 큰 펫간식 제품 개발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또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총 사업비 70억원(국비 35억원)을 투자해 ‘내수면 수산물 식품개발센터’ 건립도 국내 최초로 추진하고 있다.

문성준 경북도 수산자원연구원장은 “향후 새로운 내수면 식품을 개발해 지역 내수면 양어가의 소득증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 지원과 투자를 아끼기 않겠다”고 밝혔다.

[신은영 기자 / 빠른 뉴스 정직한 언론 ⓒ펫헬스]

저작권자 © 펫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