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용보디히트-기모발열내의. 사진 BYC
반려견용보디히트-기모발열내의. 사진 BYC

국내 속옷 브랜드 BYC(대표 김대환)는 반려견용 FW 제품 사전예약 물량이 모두 소진돼 조기 마감했다고 4일 밝혔다.

BYC는 지난달 31일 반려견용 FW 제품을 출시하고 사전예약 판매를 시작했다. BYC에 따르면, 사전예약은 BYC 자사몰과 스마트스토어, 동그람이 스마트스토어 로다몰에서 실시했다. 사전에 준비한 물량이 지난 3일 오전부터 BYC 자사몰과 로다몰에서 순차적으로 소진되면서 사전예약이 종료됐다.

지난 여름 개리야스에 이어 출시한 에반려견용 FW제품은 겨울철 발열내의 보디히트와 에어메리 빨간 내복, 골지 내복이다 기능성 발열내의 보디히트는 따뜻하고 가벼워 활동이 편해 겨울 기능성 제품으로 인기다.

BYC 관계자는 “인기 사이즈 제품부터 빠른 소진이 이뤄져 소비자로부터 문의가 속출하고 있다”며 “반려인들의 관심으로 이번 FW 제품도 인기리에 마무리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전예약을 통해 판매된 제품은 오는 9일부터 순차 배송되며 동시에 BYC 직영점에서 오프라인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11월 18일~20일 열리는 일산 킨텍스 '케이펫페어 일산'에서도 선보일 예정이다.

[신은영 기자 / 빠른 뉴스 정직한 언론 ⓒ펫헬스]

저작권자 © 펫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